에피소드 14개

본 과목은 국어의 역사적 연구에 필요한 문헌을 살피고 이들의 해독능력을 기르는 데 있다. 이를 위해 훈민정음 창제 이전의 고대국가와 전기중세국어의 모습을 개관하고 훈민정음 이후의 언해본을 중심으로 문자체계와 표기법에 대한 이해를 깊이 하고 형태, 문법체계 그리고 어휘에 대한 개괄적 지식을 습득하도록 한다.

국어학강독 University of Ulsan 울산대학교

    • 언어 학습

본 과목은 국어의 역사적 연구에 필요한 문헌을 살피고 이들의 해독능력을 기르는 데 있다. 이를 위해 훈민정음 창제 이전의 고대국가와 전기중세국어의 모습을 개관하고 훈민정음 이후의 언해본을 중심으로 문자체계와 표기법에 대한 이해를 깊이 하고 형태, 문법체계 그리고 어휘에 대한 개괄적 지식을 습득하도록 한다.

    • video
    고대국어의 문자체계

    고대국어의 문자체계

    삼국시대에서 통일신라말까지(고대국어) 우리나라 문자가 없었기 때문에 중국의 한자를 빌려 와 기록하였는데, 음으로 쓰는 ‘음독’ 방법과 뜻으로 쓰는 ‘석독(또는 훈독)’이라는 두 가지 독창적인 방법으로 썼다. 이에 대한 자료는 ≪삼국사기≫,≪삼국유사≫에서 고유명사의 표기와 향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데, 해당 한자를 음독했는지 석독했는지는 따로 표시가 없기 때문에 문맥을 통해 이해해야 한다.

    • 49분
    • video
    용언 반치음 어간, 용언 순경음비읍 어간, '잇다', '하다'의 활용

    용언 반치음 어간, 용언 순경음비읍 어간, '잇다', '하다'의 활용

    현대국어의 ㅅ불규칙용언과 ㅂ불규칙용언에 해당하는 활용형을 보면 ㅅ불규칙용언은 원래 ㅿ을 가졌던 것이 음가가 사라지게 되면서 나타난 현상이고 ㅂ불규칙용언은 원래 ㅸ을 가졌던 것이 반모음 w로 바뀌면서 활용형에 영향을 준 경우이다. 또한 현대국어의 ‘있다’는 중세국어에서 ‘잇다, 이셔, 이시면’으로 불규칙적인 활용을 보이고 ‘다’도 불규칙용언에 해당한다. 끝으로 ‘-이다’는 활용형에서 복잡한 양상을 보인다.

    • 48분
    • video
    중세국어 용언 어간의 활용과 그 변화

    중세국어 용언 어간의 활용과 그 변화

    현대국어 ‘르’ 불규칙용언에 속하는 용언들은 중세국어 당시에 있었던 네 가지 불규칙용언 중 두 가지 부류에 해당한다. 첫째는 ‘모다’형으로 ‘-아/어’가 붙을 때 ‘ㄹ’이 덧생기는 활용형을 가진다. 둘째는 ‘다다’형으로 현대국어에서는 ‘모르다’의 활용형과 같지만 중세국어 때에는 형태가 달랐다 (예: 몰라 vs. 달아). 중세국어의 ‘시므다’가 현대국어의 ‘심다’처럼 규칙용언이 된 것도 있다. 이러한 역사적 변화 때문에 현대국어 ‘-르다’ 형태의 용언은 대부분 ‘르’ 불규칙용언이다.

    • 41분
    • video
    중세국어 어미의 교체 '-오/우-'

    중세국어 어미의 교체 '-오/우-'

    중세국어 선어말어미 ‘-오/우-’의 기능에 대해서는 인칭, 대상설과 의도법설이 있다. 인칭, 대상설에서는 종결형과 연결형에서 나타나는 ‘-오/우-’는 주어가 1인칭임을 표시하고 관형사형에서 나타나는 ‘-오/우-’는 피수식명사가 대상어(목적어,부사어)임을 보여준다고 설명한다. 의도법설에서는 이 모든 경우에 -오/우-’는 화자 혹은 청자의 의도를 표시한다고 본다. ‘-오/우-’의 교체형은 매우 다양하고 다른 어미와 결합하면 여러 가지 형태로 나타나는 경우가 많다.

    • 52분
    • video
    중세국어 어미 - 경어법 (1)

    중세국어 어미 - 경어법 (1)

    중세국어 경어법은 주체경어법, 객체경어법, 상대경어법으로 세 종류가 있다. 주체경어법 어미는 모음 뒤에서 ‘시’, 자음 뒤에서 ‘/으시’를 쓴다. 객체경어법은 현대국어에는 없는 것으로 객체(목적어, 부사어)를 높여 주는 기능을 가진다. 상대경어법은 ‘쇼셔체, 야쎠체, 라체’로 나뉜다.

    • 29분
    • video
    중세국어 어미 - 경어법 (2)

    중세국어 어미 - 경어법 (2)

    중세국어 경어법은 주체경어법, 객체경어법, 상대경어법으로 세 종류가 있다. 주체경어법 어미는 모음 뒤에서 ‘시’, 자음 뒤에서 ‘/으시’를 쓴다. 객체경어법은 현대국어에는 없는 것으로 객체(목적어, 부사어)를 높여 주는 기능을 가진다. 상대경어법은 ‘쇼셔체, 야쎠체, 라체’로 나뉜다.

    • 21분

인기 언어 학습 팟캐스트

청취자가 구독한 다른 항목

University of Ulsan 울산대학교의 다른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