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분

단원고 2학년 3반 김시연엄마와 인터‪뷰‬ 세월호 304 잊지 않을게

    • 사회 및 문화

우리는 엄마라서 끝까지 할 수 밖에 없어요.
팔. 다리를 자른 것도 아니고 머리카락 자른 것.
괜찮아요.
이제 시작하는 마음으로 할 거예요.

우리는 엄마라서 끝까지 할 수 밖에 없어요.
팔. 다리를 자른 것도 아니고 머리카락 자른 것.
괜찮아요.
이제 시작하는 마음으로 할 거예요.

21분

인기 사회 및 문화 팟캐스트